산돌학교_4.png

산돌학교 이야기

4월의 산돌...



4월 16일 우리 모두는 눈물을 흘립니다.

그 눈물이 여덟 해를 이어지고 있습니다.


채 피지도 못하고 하늘 길을 걸어 간 304명의 고귀한 생명들로 인해

4월 16일은 국민 안전의 날로 지정되었습니다.


산돌학교도 4월 한 달을 안전의 달로 정하고

안전에 대해 다시 한 번 경각심을 가지고

주의를 조금 더 찬찬히 살펴보는 시간을 가지고 있습니다.


그 처음을 그 날 차가운 바닷물 속에서 무섭고 고통스러웠을

그 고귀한 생명들을 기억하는 것부터 시작하였습니다.


잊지 않겠습니다.

절대 잊지 않고 기억하며 살겠습니다.


그 곳에선 부디... 또 남아있는 가족들의 평화를 빕니다.







조회수 14회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2022년 3월 5일이 산돌학교의 15번째 생일이었습니다. 어느 새 시간이 이렇게 흘렀습니다. 초등학생이었던 ○○이가 이십대 건장한 청년이 되었습니다. 우리 ♡♡이는 화장을 하고 높은 굽 구두를 신고 싶은 아가씨가 되었습니다. 2007년 50여평 공간을 빌려 하루하루 살아 갈 걱정을 해야 했던 그 처음 시작부터 오늘까지의 과정과정이 주마등처럼 스쳐 지나갑니