산돌학교_4.png

산돌학교 이야기

산돌학교 이야기를 새롭게 시작하며....


2022년 3월 5일이 산돌학교의 15번째 생일이었습니다.

어느 새 시간이 이렇게 흘렀습니다.



초등학생이었던 ○○이가 이십대 건장한 청년이 되었습니다.

우리 ♡♡이는 화장을 하고 높은 굽 구두를 신고 싶은 아가씨가 되었습니다.



2007년 50여평 공간을 빌려 하루하루 살아 갈 걱정을 해야 했던 그 처음 시작부터

오늘까지의 과정과정이 주마등처럼 스쳐 지나갑니다.



우리 아이들이 커가면서 평생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되었고,

주거자립의 일환으로 생활관도 만들어져서 운영하고 있습니다.

또 자립을 위한 일자리도 이모양 저모양으로 만들어졌습니다.



이러한 산돌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을 적어보려고 합니다.



산돌의 꿈을 함께 응원하여 주시길 부탁드리며... 앞으로 산돌 이야기도 많이 들어주세요^^

조회수 22회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